새 변이바이러스 '오미크론'
link  관리자   2021-11-27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코로나 바이러스 오미크론의 공포에 유럽이 다시 휘청거리고 있다.

뉴욕 증시 다우지수는 급락하고 있으며 국민들은 불안하다.

오미크론은 델타변이보다 훨씬 전염성이 높고 기존 면역체계를 무력화 시킬 수 있다는 우려를 낳고 있다.

세계보건기구는 화상전문가 회의를 열고 새 변이종을 '우려변이'로 분류하고, 오미크론으로 지정했다.

WHO는 이 변이가 "많은 수의 돌연변이를 지니고 있다"면서 " 이 변이가 다른 우려 변이와 비교해 재감염의 위험증가를 가속시키는 것으로 보고 있다.

유럽연합 회원국들은 새 변이 확산을 막기 위해 남부 아프리카발 입국을 일시 제한하는데 합의했다.

영국과 독일, 이탈리아, 벨기에, 스페인 등은 남아공과 인근 국가에서 오는 항공편 중단이나 자국민 외 입국금지, 격리 등의 조치를 발표했다.

미국은 남아프리카공화국 과학자들과 매우 긴밀하게 논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biz. chosun. com












연관 키워드
방역패스, 이재명, 이멜다, 백신, 아프가니스탄, 가상화폐, 대장동개발, 마스크, 이어령, 쥴리벽화, 도자기, 지구를살리자, 화이자백신, 소나무, 파이코인, 비트코인, 루나테라, 감자튀김, 지진, 조국
Made By 호가계부